25/08/2019 - 01/09/2019

@wbsc   #Softball #RoadtoTokyo  

Hosted by:   CAN

Softball Americas Qualifier 2019 - Official Payoff

멕시코여자소프트볼대표팀과 Fernando Valenzuela, 멕시코 최고 영예의 스포츠상 수상자로 선정

멕시코여자소프트볼대표팀과 Fernando Valenzuela, 멕시코 최고 영예의 스포츠상 수상자로 선정
30/10/2020
멕시코내셔널스포츠상은 멕시코 내에서 최고 영예의 스포츠 상이라고 말할 수 있다. 이 상은 11월 20일 Andres Manuel Lopez Obrador 멕시코대통령으로부터 수여될 예정이다. Lopez Obrador 대통령은 WBSC 글로벌 홍보대사이기도 하다.

멕시코여자소프트볼대표팀이 멕시코 최고 영예의 스포츠상 수상자로 선정됐다. 또, 멕시코의 MLB 레전드 Fernando Valenzuela도 이 상의 주인공이 됐다.

멕시코 스포츠부 (CONADE)는 최근 7개 부문 스포츠상 수상자를 발표했다: 아마추어 스포츠; 프로 스포츠; 패럴림픽 스포츠; 코치; 심판; 아웃스탠딩 커리어; 스포츠활동 홍보.

멕시코여자소프트볼대표팀은 2020 도쿄올림픽 아메리카 지역예선에서 우승을 거두고 사상 처음으로 올림픽 본선에 진출했다. 이에 멕시코여자소프트볼대표팀은 아마추어 스포츠 부문 수상자로 선정됐다.

"El Toro"라는 별칭을 갖고 있는 Fernando Valenzuela 는 멕시코 야구 역사상 최고의 선수 중 한명으로 인식되고 있다. 그는 1980년 LA 다저스 소속으로 메이저리그에 데뷔했다. 1년 후 그는 내셔널리그 신인왕과 사이영상을 받았다. 같은 해 두개 상을 모두 수상한 선수는 MLB 역사상 그가 처음이다. 그는 그 해 LA 다저스 동료들과 함께 우승을 차지했다. 그는 메이저리그 총 17시즌에 출전했고, 2014년에는 MLB 명예의 전당에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. 멕시코 스포츠부 (CONADE)는 이런 그를 아웃스탠딩 커리어 부문 수상자로 선정했다.

멕시코 야구스타 Jorge Cantú , Vinicio Castilla, Joakim Soria, Adrián González, 그리고 Roberto Osuna도 이전에 이 상을 수상했다.